Google Adsense Side (160x600)



포켓몬 GO 업데이트와 야생의 피카츄! 삽질의 기록

날로 인기를 덜해가는 포켓몬 GO가 업데이트 되었는데...
가장 중요한 업데이트는 극초기에 많은 화제가 되었던 '개체값'에 대한 힌트를 공식적으로 주는 것입니다.

각 팀 리더가 포켓몬 감정사 알바를 합니다.
물론 수치를 알려주지는 않고 대충 말로

"엄청난 놈이군!"
"내 계산을 벗어났어!"
"전투에서는 별로겠군..."

등으로 애매하게 알려주는데 자세한 감정 결과는 아래 사이트를 참고하는 것이 좋을 것입니다.


근데 감정을 받아보니 좋다고 생각했던 놈은 허접이라고 하고, 별로라고 생각했던 놈은 좋다고 하는 경우가 제법 있군요.

그 외에 같은 팀의 체육관에서 훈련중 패배해도 떡실신으로 처리되어 부활약을 써야 되게 바뀌었더군요.

현재 업데이트 된 것을 보면 아이템을 많이 쓰도록 하고 포켓몬 감정을 통해 포켓몬을 버릴 때 한번 망설이게 해 주는 것으로 아이템 가방 또는 추가 포켓몬 저장 공간을 현질하도록 유도하려는 것이 아닌가 하는 생각이 듭니다만...

그런식으로 지갑이 쉽게 열릴 사람들은 이미 다 열었을 것이라 지금처럼 유행이 지난 시점에서는 수익이 크게 반등하기 어려울 것으로 보이는군요.

그보다는 켜놓는 시간이 중요한 게임이므로 광고를 달고 레어 포켓몬을 마구 뿌려서 지속적으로 플레이 하도록 유도하는 것이 욕을 덜 먹으며 이 게임의 수익을 올리는 데 도움이 되지 않을까 싶은데 그렇게 나가지는 않는군요. 
욕먹기를 감수한다면 현금으로 레어 포켓몬을 팔면(한술 더 뜨면 뽑기로) 간단하겠지만...


그리고 그간 있었던 일들은...


드디어 갸라도스를 얻을 수 있게 되었는데 이번 업데이트 후에 보유중인 잉어킹들의 감정을 받아보니 최상위 레벨인 원더 급이 없어서 그냥 두고 있습니다. 캔디를 400개 구하는 것은 쉽지 않죠.

또 버스를 타러 가는데 이번에는 야생의 쥬레곤이 탐지기에 잡혔습니다.

출몰한 지역이 적절해서 AR로 한장 급히 찍어봤습니다.


그리고 드디어 이 게임을 접어도 되게 만드는 일이 오늘 벌어졌습니다.

야생의 피카츄가 나타났다!

역시 높은 도주율을 자랑합니다.
그리고 인기 포켓몬이라 그런지 공중제비를 도는 등 화려하게 방정을 떠는군요.


아슬아슬하게 잡았습니다.
이제 포켓몬 GO 접어도 될듯.

근데 감별사님의 말씀을 들어보니 허접이라고...

일단 한번 전시해 놓아 봅니다. 개체치는 감별사님 말로는 허접이라지만 동료들 말로는 CP는 피카츄 치고 높다고 하네요.


포켓몬 GO...야생의 신뇽이 (또) 나타났다! 삽질의 기록

http://fericia.egloos.com/3058091 에서 저번에 CP가 1000에 가까운 신뇽을 놓쳐서 아쉬워했는데...
출근용 버스가 오려하는 순간...

신뇽이 근처에 있다고 떠서, 버스를 놓치고(...) 잡으러 갑니다.

야생의 신뇽이 나타닸다!

저 체육관은 제가 3일전에 점령한 이후 같은팀 패거리가 왔다갔는지 체육관 레벨이 급상승해서 현재 72시간 넘게 수금이 되고 있는 곳입니다. (버스를 놓친 김에 5로 떨어진 레벨을 6으로 올려놓았습니다)

Gotcha!


덱스를 채웁니다.


아...CP가 눈물나게 낮네요. 저번에 놓친 놈은 982 였는데 100도 안되니...
덱스 채운걸로 만족해야 되겠네요.

그리고 향로의 경우 몰랐는데, 누가 코드를 뜯어본 것을 보니까 이동하면서 써야 포켓몬이 자주 나온다네요.
집에 앉아서 쓰면 5~6마리밖에 안나오게 되어 있지만 돌아다니면 최다 1분에 하나씩 나오게 되어있던가? 그렇더군요.
그것도 모르고 집에(또는 회사 자리에) 앉아서 피웠으니...

그런데 걸어다니면서 쓰면 별로 효율이 안좋더군요(200m쯤 이동해야 리젠). 그래서 최적의 사용법은 이동수단에 타서(단, 자신이 운전하는 경우는 목숨을 걸어야 되니 안되고) 다니면서 잡는 것인 것 같아요. 그리고 해외유저의 실험에 의하면 탐지기에 아무것도 안뜨는 외진곳일수록 레어한 놈들이 나온다고 합니다. 해봤더니 이브이가 많이 나왔는데 이브이는 제가 다니는 길목에서는 좀 흔한 놈이라 실망이군요.


포켓몬GO...이번에는 야생의 신뇽이 나타났다! 삽질의 기록

저번의 야생의 망나뇽에 이어 버스타고 가던 중 야생의 신뇽이 나타났는데...

저번 야생의 망나뇽을 쌈싸먹는 전투력을 가지고 있습니다.
다시 처절한 사투가...

그 결과는???

도주...

짜증나는 순간이었습니다.

그리고 또 다른 짜증나는 순간이 왔는데
여러차례 싸워서 겨우겨우 체육관에 자리를 마련해 놨더니(같은 팀이 차지한 곳) 어떤 지나가던 놈이 슬쩍 자기 포켓몬 집어넣어 놓고 가더군요. 저도 가끔 그런 상황을 보곤 하는데(체육관이 무너지면서 빈 상태가 될때) 양심적으로 지나갔는데...



포켓몬GO...야생의 망나뇽이 나타났다! 삽질의 기록

점심시간쯤 또(...) 회사에서 사람들이 안보이더니...
디자이너가 들어와서 저기 가면 망나뇽이 있다! 라고 하더군요.

그래서 저도 나갔습니다.
비가 오는데 슬리퍼를 신고 따라갑니다.

오늘 업데이트 후 포켓몬 레이더(?)는 저렇게 배경과 같이 나옵니다.
진짜 주변에 있는 놈들만 나오는 것으로 보입니다.

말한 장소에 가니 진짜 등장했네요.
전화기 들여다보는 이들이 몇몇 보입니다.

망나뇽을 누릅니다.

그리고 예정대로 처절한 사투가...?!?
당연히 진지하게 잡는 상황이므로 울트라볼과 라쯔베리를 쓰고 커브샷만 사용합니다.

처음 잡아보는거라 거리측정이 잘 안되서 울트라볼을 몇개 날립니다.

Gotcha!




전투력 자체는 그저 그런데...
대충 24레벨에서는 저 수치가 나온 듯 합니다.


???!!!
갑자기 제 계정이 100만원 호가하게 되었...???

커브샷을 모르는지 안쓰는지 다른 동료들을 처음에 알려준 디자이너를 제외하면 망나뇽을 다 놓쳤습니다.
물론 커브샷을 쓴다 해도 다 잡히는 건 아니긴 하지만요.
(커브샷을 익힌 이후에도 수많은 구구를 놓쳐봤습니다)

야생의 피카츄도 두어번 레이더에서는 봤는데 못만나봤군요.



알리익스프레스에서 환불 받았는데 뒤늦게 물건이 도착했는데... 돈좀 그만 써...

알리익스프레스에서 블루투스 방식의 3D 안경을 구매했는데 추적이 불가능해지더니 (또...) 안오더군요.

그래서 이리저리 알아보니 일하는 곳 주소가 포켓몬GO 플레이하기는 좋아도 이런 해외 일반 등기의 경우는 받기가 매우 어려운 주소라고 하더군요. 왜그런지는 모르겠지만...

경험상 이렇게 되면 일단 무조건 근처 우체국 사서함으로 가버리더군요.
우체국과 여러번 연락하고 사서함 직원인 아주머니/할머니와 여러차례 만나고 나서 나중에 우체국의 한국인 직원이 전화를 줬는데 지금과 같은 상태라면 찾기는 어려울 것이다...라고 해서 포기했죠.

물건은 필요하니까 다시 주문했고, 이번에는 무료배송이 아니라 유료배송을 찍었는데 총알같이 배송되더군요.
DHL로 보냈더라구요.

알고보니 이게 배터리가 있어서 DHL로만 보낼 수 있었다고...

그렇게 재구매한 물건을 받고 알리익스프레스에서 판매자가 보장한 기간을 넘어가자마자 open dispute 눌러서 정중하게 환불 요청을 했죠.

그랬더니 바로 환불해 주더라구요.

아무튼 물건이 제대로 도착했기 때문에 도둑질하는 느낌이 들어서 판매자에게 "물건이 이제야 도착했는데 어떻게 하길 원하는가?" 하고 물어봤습니다.


그런데...

쿨하게 환불해주고 쿨하게 DHL로 보내준 것과 다르게 이번에는 입금해 달라네요.


이거 말고 다른 것(3A 짜리 USB 충전기)도 주문한 것이 있었는데 위 물건과 똑같이 되어 똑같이 환불 받은 이후에 같이 배송되었던데...

그 물건 판매자는 어떻게 나올지 궁금해 집니다.


1 2 3 4 5 6 7 8 9 10 다음